UPDATED. 2018-11-21 18:20 (수)
Gen.G '서울 HQ' 공개, e스포츠 비즈니스 새 시대 연다
Gen.G '서울 HQ' 공개, e스포츠 비즈니스 새 시대 연다
  • 이준수 기자
  • 승인 2018.11.07 11: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Gen.G는 11월 7일 서울 HQ를 공개했다. Gen.G는 서울 HQ는 증가하는 소속 팀 및 매니지먼트 직원들이 글로벌e스포츠 대회 도전을 위해 준비하는 공간이자 Gen.G의 다음 단계 도약을 이끄는 주요 무대가 될 것이라고 밝혔다.
 

사진= Gen.G
사진= Gen.G

서울시 강남구에 위치한 7층 규모의 빌딩은 e스포츠 팀을 위한 맞춤형 공간으로 마련됐다. 각 팀은 최고 사양의 게이밍 장비를 갖춘 전용 연습실을 가지며, 선수와 코치는 이곳에서 함께 훈련하고 성과를 분석하며 전략을 세워나갈 예정이다. 각 연습실은 슈퍼 마리오, 버블버블, 팩맨 등 클래식 게임 명칭을 따서 이름 지어졌다. 외부 팀 방문 시Gen.G와의 공동 훈련을 위해 사용할 수 있는 2개의 부트캠프 방도 마련되어 있다. 현재까지 팀 리퀴드(Team Liquid) 및 팀 디그니타스(Dignitas) 등이 다녀갔다.
Gen.G 소속 팀은 한 곳에서 숙식과 훈련을 함께하는 기존 프로 팀의 생활 방식에서 벗어나, 별도 공간에서 거주하고 연습을 위해 통근할 계획이다. Gen.G는 선수들이 일과삶의 균형을 영위할 수 있도록 도움으로써 팀의 경기력 향상을 꾀할 것이다. 또한, 스포츠 심리상담사 및 개인 트레이너를 통한 선수들과 코치들의 종합 건강 관리프로그램도 제공한다. Gen.G 선수의 일상은 다음 링크를 통해 확인 할 수 있다.

아놀드 허(Arnold Hur) Gen.G e스포츠 CGO(최고성장책임자)는 “Gen.G는 최고가 되기 위해 혼신의 노력을 다하는 선수를 발굴하는데 중점을 두고 있다. 따라서, 선수들이정신적, 육체적 건강을 유지할 수 있도록 충분히 지원하는 것도 중요한 과제다. Gen.G는 서울 HQ 연습실과 숙소를 분리하여 훨씬 조화로우면서도 프로페셔널한 분위기를조성했다. 팀은 에너지 재충전에 필요한 공간을 제공받을 뿐만 아니라, 월드 챔피언이 되기 위한 훈련에 전념할 수 있도록 최상급 시설에서 훈련할 수 있게 됐다”라고 말했다.

팀원들은 강도 높은 연습 중간에 다양한 레크리에이션 공간을 이용할 수 있다. 펜트하우스 라운지는 트로피장이 진열된 라운지 공간으로서 Gen.G 팀원과 직원이 자유롭게즐길 수 있는 PC방 스타일의 게임 설비를 갖추고 있다. 넓은 카페테리아에서는 종일 건강한 식사를 제공하고 여러 개의 스크린에서 e스포츠를 실시간으로 스트리밍 해준다.뿐만 아니라 초대형 선수 라운지도 마련되어 있다. 선수들은 거대한 3x3 미터 영화 스크린과 관중석에서 경기를 관람할 수 있고, 탁구와 다트 같은 레크리에이션 활동을비롯해 테라피 마사지 의자가 있는 공간에서 휴식과 오락을 즐길 수 있다.
 

사진= Gen.G
사진= Gen.G

또한, Gen.G는 게임 업계의 라이브 스트리밍 시장 성장에 발맞춰 최고 사양의 스트리밍 장비를 갖춘 5개의 전용 라이브 스트리밍룸을 구비했다. 라이브 스트리밍룸은 Gen.G공식 스트리밍 룸 및 Gen.G의 스폰서인 레이저(Razer) 등이 맞춤으로 꾸민 2개의 스폰서 룸으로 구성되어 있다. 남은 2개의 룸은 추후 스폰서십 기회로 활용 될 예정이다.선수들은 전문 라이브 스트리밍룸을 활용해 스트리밍 분야 커리어를 탐색하고 나아가 프로 선수 활동 이후의 수익 활동을 모색 할 예정이다.

아놀드 허는 “서울은 e스포츠의 중심이다. 진정한 글로벌 e스포츠 팀이 되기 위해서는 이곳 서울에 세계적 수준의 선수 중심적 시설을 설립해야 한다고 생각했다. 서울 HQ시설은 최고 수준으로 극소수의 e스포츠 팀만 이런 강점을 지니고 있다. 우리는 이를 적극 활용해 전 세계에 Gen.G의 존재감을 확산시킬 것이다. 곧 준비될 로스앤젤레스HQ와 더불어 Gen.G는 동양과 서양의 e스포츠 가교 역할을 할 수 있는 가장 잘 준비된 e스포츠 조직이라고 자부한다"라고 본 HQ 공개에 대한 소감을 전했다.

 

[경향게임스=이준수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