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02-21 19:59 (목)
[2019 LCK] 투신 ‘박종익’ “팀웍 좋아지는 중.. 상위권 도약 자신”
[2019 LCK] 투신 ‘박종익’ “팀웍 좋아지는 중.. 상위권 도약 자신”
  • 종각=이준수 기자
  • 승인 2019.01.23 19: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월 23일 펼쳐진 2019 스무살우리 LCK 1경기에서 승리한 팀은 킹존 드래곤X(이하 킹존)이었다. 킹존은 1주차에 불안한 출발을 했지만 kt 롤스터를 꺽고 첫 승을 신고했다. 경기 직후 인터뷰에서 ‘투신’ 박종익은 팀웍을 맞춘다면 충분히 상위권 도약이 가능할 것이라고 얘기했다.
 

먼저 박종익은 패배 위기까지 몰린 1세트에 대해 “상대가 잘해서라기보다는 우리의 실수가 컸다”며 “실수를 줄이는게 관건”이라고 밝혔다. 2세트 징크스 선택에 대해서는 “팀에서 ‘데프트’ 김혁규에 대한 신뢰가 크다. 김혁규가 원하는 픽이었기에 선택했다”라고 밝혔다. 김혁규에 대해서는 “게임을 보는 시야가 넓어 많이 배우고 있다”고 말하며 새로운 파트너에 대한 자랑을 이어갔다.
시즌 시작 전 킹존이 하위권으로 분류된 점에 대해서는 “탑, 정글. 미드 선수들이 경기를 뛴 지 오래됐다. 경험을 쌓는 시간이 충분히 필요하다”고 말한 뒤 “팀웍을 맞춰나가면 충분히 상위권 도약이 가능할 것으로 본다”며 자신감을 드러냈다.

 

[경향게임스=이준수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