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일리 블록체인] 위메이드트리, 블록체인 게임 개발 박차
[데일리 블록체인] 위메이드트리, 블록체인 게임 개발 박차
  • 이준수 기자
  • 승인 2019.04.09 16: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위메이드트리가 게임 전문 개발사 노드브릭과 블록체인 게임 서비스를 추진하기 위한 MOU(양해각서)를 체결했다고 밝혔다.
 

카카오 클레이튼의 1차 파트너사 중 한 곳인 위메이드트리는 2억 명 이상의 누적 이용자를 보유한 위메이드의 다양한 I‧P를 비롯, 다양한 게임을 블록체인과 연결한다는 계획을 밝힌 바 있다. 단순 아이템 거래를 넘어 인게임 콘텐츠를 블록체인 상에 구현하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위메이드트리는 최근 블록체인 게임 플랫폼 ‘도넛트리’를 공개한 바 있다. 위메이트트리는 도넛트리를 이용, TPS(초당 거래량)와 수수료 문제를 해결한 독자적인 프라이빗 블록체인 네트워크를 구축했다. 이를 통해 인게임 컨텐츠와 블록체인 시스템을 결합한 완성도 높은 게임을 선보일 예정이다.

위메이드트리와 MOU를 체결한 노드브릭은 웹젠에서 게임서비스본부장으로 재직한 신휘준 대표가 설립한 개발사다. 신 대표는 웹젠에서 근무할 당시 ‘뮤’ I‧P를 활용한 중국 라이센스 사업과 ‘뮤 오리진’ 등 각종 모바일 게임 서비스, 운영을 맡은 경험을 가지고 있다.
이번 양해각서(MOU) 체결로 양사는 다양한 블록체인 기반 게임 콘텐츠 개발, 서비스 등 기술 협력을 강화하는 것은 물론, 빠르게 성장하고 있는 블록체인 게임 시장에서 상호 긴밀한 협업을 바탕으로 안정적이고 최적화된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노력할 방침이다.
위메이드트리는 이 외에 다수의 게임사와 제휴해 ‘트레인시티 for 크립토’를 비롯해 수집형 액션 RPG, 카드배틀 게임을 개발 중이다. 블록체인 시스템 위에 게임성을 접목한 새로운 형태의 게임을 올해 여름부터 선보인다는 계획이다.

위메이드트리 김석환 대표는 “앞으로 이용자들에게 양질의 게임 플랫폼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전략적 제휴와 파트너쉽을 지속적으로 확대해 나갈 것이다”며 “우수한 개발력을 보유한 노드브릭이 제작하는 블록체인 게임에 대한 기대감이 매우 높으며 향후 개발된 게임은 위메이드트리의 ‘도넛트리’ 플랫폼에서 만나볼 수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위메이드트리는 위메이드의 계열회사로 블록체인 기술의 연구 개발을 위해 2018년 1월에 설립됐으며, 블록체인 기술을 게임에 접목한 다양한 사업 및 서비스 등을 제공할 계획이다.

 

[경향게임스=이준수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