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라비티, 1Q 실적 ‘사상 최대’ … ‘라그M’ 일본 진출 ‘초읽기’
그라비티, 1Q 실적 ‘사상 최대’ … ‘라그M’ 일본 진출 ‘초읽기’
  • 변동휘 기자
  • 승인 2019.05.14 15: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그라비티가 ‘라그나로크M: 영원한 사랑(이하 라그M)’의 글로벌 성과에 힘입어 창사 이래 최대 분기실적을 달성했다.
 

사진=그라비티
사진=그라비티

지난 13일 공시를 통해 발표한 이들의 2019년 1분기 실적은 매출 1,336억 원, 영업이익이 236억 원으로 집계됐다. 전분기 대비 매출 18%, 영업이익 79.9% 증가했으며, 전년동기대비 매출 101.5%, 영업이익 390.5% 증가하는 등 사상 최대 분기실적을 다시 한 번 경신했다. 

이같은 실적 호조는 ‘라그M’의 글로벌 성과에 따른 것으로 분석된다. 실제로 1분기 모바일 매출은 1,211억 원으로, 전분기 대비 17.7%, 전년 동기대비 135.7% 증가한 수치다. 동남아, 북남미, 오세아니아에서 ‘라그M’의 매출 증가가 실적에 반영됐다는 의미다.

또한, 이는 주가에도 반영되는 모양새다. 실적 발표가 진행된 이후 그라비티의 나스닥 주가는 77.67달러로, 전일 대비 10.49달러(15.61%) 상승한 상태로 마감됐다. 장중에는 78.5달러까지 상승, 52주 신고가를 경신하기도 했다. 

그라비티 측은 일본으로 무대를 옮겨 ‘라그M’ 돌풍을 이어가겠다는 계획이다. 연내 겅호 온라인 엔터테인먼트와 함께 일본 서비스를 진행하며, 이와 관련해서는 5월 중 겅호가 정식 발표할 예정이다. 
이와 함께 ‘라그나로크 클릭 H5’ 글로벌 출시를 비롯해 ‘라그나로크 웹 MMORPG’ 등 ‘라그’ I∙P를 활용한 신작 출시에 박차를 가하겠다는 계획이다.

[경향게임스=변동휘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