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정균 감독, T1과 계약 만료
김정균 감독, T1과 계약 만료
  • 이준수 기자
  • 승인 2019.11.19 14: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T1을 이끌어 온 김정균 감독의 계약이 만료됐다. SKT는 이날 공식 SNS을 통해 ‘꼬마’ 김정균 감독의 계약이 종료됐다고 밝혔다. ‘페이커’와 함께 T1의 황금기를 이끈 김 감독의 계약 종료 소식에 e스포츠 팬들은 놀라는 분위기다.
 

김 감독 외에 ‘칸’ 김동하, ‘클리드’ 김태민 역시 계약이 만료된 것으로 알려져 T1이 지난 시즌에 이어 다시 한번 스토브 리그의 핵으로 떠오를지 기대를 모은다. T1은 2018시즌 부진을 이유로 ‘칸’, ‘하루’, ‘클리드’, ‘테디’, ‘마타’ 등 공격적인 영입을 진행했다. 이를 통해 LCK 스프링, 서머 우승 및 MSI와 롤드컵 4강에 올랐다. 롤드컵 우승을 목표로 한 만큼, 국제대회 성적이 아쉽다는 평가도 있었다.
T1은 “FA를 선택한 감독님과 선수들의 결정을 존중하며, 재계약을 위해 계속해서 소통할 예정이다”며 “앞으로 팀은 모든 FA 옵션을 고려해 2020년 월즈 우승컵을 가져올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2020시즌 강력한 우승후보였던 T1의 잇따른 계약 종료 소식에 스토브리그가 향후 어떻게 흘러갈 지 관심을 모은다. 

 

[경향게임스=이준수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