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게임의 민족’, 아마추어 배틀그라운드 대회 개최
‘게임의 민족’, 아마추어 배틀그라운드 대회 개최
  • 박준수 인턴기자
  • 승인 2020.05.14 14: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아마추어 e스포츠 대회 플랫폼 ‘게임의 민족’에서 배틀그라운드 정규 리그 ‘GAEMIN PUBG LEAGUE’(이하 겜피엘)을 개최한다.
이미 3회차 접수가 마감되었으며, 4회차 접수는 5월 9일 토요일부터 시작된다. 대회는 매주 2회 운영되며, 5일간의 예선을 통해 결승 진출 16개 팀을 선발한다. 결승전은 유명 인플루언서 및 스트리머의 해설과 중계를 통해 진행되고 있다. 총 50만원의 상금으로 1등 30만원, 2등 10만원, 3,4등 5만원이 지급된다.
또한 예선전 1, 2등에게는 치킨 기프티콘 및 다양한 상품이 수여된다. 겜피엘 1회차 리그에는 총 60여개의 아마추어 팀이 참가해 실력을 겨루었고 아마추어 배틀그라운드 팀인 Genocide가 우승했다.

게임의 민족은 "아마추어 및 일반인 게이머가 정기적인 리그 참여를 통해 e스포츠 프로 무대에 도전할 수 있는 기회의 장이 되는 것이 목표"라 밝혔다.
이어 "배틀그라운드를 시작으로 라이엇게임즈 신작 ‘발로란트’, ‘전략적 팀 전투’, ‘레전드 오브 룬테라’ 및 ‘철권’, ‘카트라이더’ 등 유저들이 원하는 다양한 게임 리그를 확대해 대한민국 최고의 e스포츠 아마추어 리그 플랫폼으로 발전해 나갈 것"이라 전했다.

 

[경향게임스=박준수 인턴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