담원 ‘쇼메이커’, LCK 어워드 3관왕 달성!
담원 ‘쇼메이커’, LCK 어워드 3관왕 달성!
  • 박준수 기자
  • 승인 2020.09.03 12: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라이엇 게임즈가 ‘2020 우리은행 LoL 챔피언스 코리아(이하 LCK)’ 서머 스플릿 LCK 어워드 수상자를 오늘 발표했다.
 

제공=라이엇 게임즈

LCK 어워드는 뛰어난 활약을 보여준 선수와 코칭스태프의 업적을 조명하기 위해 지난 스프링 스플릿부터 도입됐다. 수상 분야는 올 LCK팀, 영 플레이어, 베스트 코치, 레귤러 시즌 MVP, 플레이어 오브 더 게임, 플레이어 오브 더 스플릿, 파이널 MVP 등 총 7개 항목이다.

플레이어 오브 더 스플릿에는 정규 리그 매 경기마다 12인의 투표를 통해 플레이어 오브 더 게임(POG) 포인트를 가장 많이 획득한 젠지 e스포츠의 ‘Bdd’ 곽보성이 선정됐으며, 나머지 분야는 지난 23일 정규 리그 마지막 경기 종료 이틀 간 진행된 각 팀 감독과 대표 선수, 국내 및 해외 중계진, 분석데스크 출연진, 옵저버, 기자단 등 약 40여 명의 투표를 통해 최종 수상자가 선정됐다.

각 포지션 별 최고의 선수를 뽑는 ‘올 LCK팀’은 담원 게이밍의 ‘너구리’ 장하권, ‘캐니언’ 김건부, ‘쇼메이커’ 허수, ‘베릴’ 조건희 그리고 젠지 e스포츠의 ‘룰러’ 박재혁이 퍼스트 팀에 선정됐다. 정규 리그 기간 내내 압도적인 실력을 선보였던 담원 게이밍 소속 선수들이 대부분 퍼스트 팀으로 선발된 가운데 원거리 딜러로서 신들린 개인 능력을 선보인 ‘룰러’ 박재혁이 유일하게 타 팀 선수로 퍼스트 팀에 이름을 올렸다.

특히 ‘쇼메이커’ 허수 선수는 올 LCK팀 선정과 동시에 영 플레이어, 레귤러 시즌 MVP 부문까지 싹쓸이 수상하며 LCK 어워드 3관왕에 오르는 기염을 토했다.

팀을 성공적으로 이끈 감독 및 코치에게 수여되는 베스트 코치 상의 영예는 지난 5월 미드 시즌 컵부터 담원 게이밍의 지휘봉을 잡고 서머 스프링 때 바로 정규 리그 1위로 팀을 이끈 ‘제파’ 이재민 감독이 차지했다.

한편, 결승전에서 가장 뛰어난 활약을 펼친 선수에게 주어지는 ‘파이널 MVP’ 부문의 주인공은 오는 5일 진행되는 ‘2020 LCK 서머 결승전’에서 가려질 예정이다. 

 

[경향게임스=박준수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