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심 업은 팀 다이나믹스 ··· LCK 도전 나선다
농심 업은 팀 다이나믹스 ··· LCK 도전 나선다
  • 박준수 기자
  • 승인 2020.11.17 17: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팀 다이나믹스가 농심과 손잡고 LCK 프랜차이즈 팀으로 변화에 적극적으로 나선다.
 

제공=팀다이나믹스

지난 10월 공식적으로 농심은 LCK 참가팀 팀다이나믹스에 대한 인수 협약을 맺었으며, 11월 라이엇 코리아를 통해 2021년 LCK 프랜차이즈에 최종 합류할 10개 팀으로 선정되었다.

농심과 새롭게 출발하는 팀 다이나믹스는 12월 공식적인 창단식을 준비하고 있다. 또 ‘농심 e스포츠 센터(가칭)’의 개관 소식이 눈에 띈다. 현재 강남구 소재 팀 오피스를 확장하여 총 3층 규모, 200평이 넘는 시설에 연습실과 휴식 공간, 오피스와 아카데미 시설 등이 들어설 계획이라고 밝혔다. 해당 시설은 12월 중 완공되어 팬들과 미디어에 공개된다.

선수단 구성에 있어서도 현재 팀 다이나믹스의 핵심 자원인 ‘리치’ 이재원 선수 및 배지훈 감독을 중심으로 경쟁력을 갖춘 추가 선수 영입을 진행 중이다. 이미 발빠르게 유망한 선수들을 확보했으며, ‘리치’ 선수와 함께 중심을 이룰 선수 영입에 도전하고 있다는 후문이다. 분명한 철학을 가지고 선수단을 구성해 2021년 LCK에서는 더 성장한 경기력을 선보인다는 각오다.

농심은 e스포츠를 통한 마케팅 활동의 시너지효과를 기대하고 있다. MZ세대가 e스포츠에 열광하고 있는 만큼, 라면과 스낵 등 식품에 e스포츠를 접목한 마케팅을 펼치면 한층 젊은 브랜드 이미지를 형성할 수 있을 것이라는 분석이다. 

농심 관계자는 “새로운 구단이 성장하는 과정을 통해 팬들에게 새로운 재미와 감동을 선물할 것”이라며, “e스포츠 발전을 위한 저변확대에 공헌할 수 있는 방안도 마련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팀 다이나믹스 오지환 대표는 “현재 농심의 적극적인 지원 아래 LCK 프랜차이즈 팀으로의 새 출발에 속도를 내고 있다. 전체적인 시설 인프라 구축부터 명문팀으로 올바르게 성장하는 첫 걸음을 내딛고 있으니 팬들의 많은 성원을 부탁드린다.”며 소감을 밝혔다.

 

[경향게임스=박준수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