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브 샌드박스, 솔병원과 지정병원 협약 체결
리브 샌드박스, 솔병원과 지정병원 협약 체결
  • 박준수 기자
  • 승인 2021.01.12 18: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리브 샌드박스가 솔병원과 지정병원 공식 협약을 체결하였다고 1월 12일 밝혔다. 
 

제공=리브 샌드박스

리브 샌드박스는 e스포츠 게임단 최초로 지정 병원 협약을 맺으며 소속 선수들의 건강 진단, 관리 및 치료에 힘쓸 예정이다. 그간 프로게이머들의 선수 생활에 위협을 주어왔던 손목 및 척추 질환을 예방하고, 재활 프로그램을 진행하며 소속 선수 수명 연장 및 이상적인 신체 관리에 앞장선다는 입장이다. 또한 그들을 ‘스포츠 선수’로 접근하며 e스포츠 맞춤형 스포츠의학 검진을 도입할 수 있기를 기대하고 있다고 전했다.

이번 협약을 통해 소속선수들에게는 연간 스포츠 의학 검진, 구단 주치의 및 의무인력의 정기 방문 진료, 중요 경기 구단 주치의 현장 지원, 설문 조사를 통한 영양, 부상 및 심리상담 등의 의료 프로그램이 제공된다. 

솔병원은 재활, 통증, 스포츠 의학을 다루는 병원으로 전문 인력과 프로그램을 통해 환자들의 재활을 돕고 있다. 또한 대한빙상경기연맹(KSU), 한국여자프로골프협회(KLPGA), 대한테니스협회(KTA), 프로당구협회(PBA) 등의 공식지정병원으로, 다양한 종목의 프로 스포츠 선수들에게 맞춤 의료 프로그램을 제공해온 바 있다.

리브 샌드박스의 정회윤 단장은 ”경험 많은 스포츠 의학 전문의로 구성된 솔병원과 함께하게 되어 기쁘고, 이에 감사의 뜻을 표한다. 이번 협약을 통해 선수들이 경기에만 더욱 집중하며 건강한 프로 생활을 이어나갈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며, 프로게이머들의 선수 생명 연장에 의미 있는 시도가 됐으면 한다“고 전했다.

 

[경향게임스=박준수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