발로란트 한국 최강 가린다 ··· ‘VCT 마스터스’ 3월 12일 개막
발로란트 한국 최강 가린다 ··· ‘VCT 마스터스’ 3월 12일 개막
  • 박준수 기자
  • 승인 2021.03.08 17: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라이엇 게임즈는 3월 8일 ‘2021 발로란트 챔피언스 투어 스테이지1 마스터스’가 오는 3월 12일 개막전을 시작으로 2주간의 혈전에 돌입한다고 밝혔다.
 

제공=라이엇 게임즈

라이엇 게임즈는 올해 1월 발로란트 챔피언스 투어(이하 VCT)의 진행 방식을 공개한 바 있다. ‘VCT 스테이지1 마스터스’는 오픈 토너먼트인 챌린저스 코리아를 통과한 8개 팀이 참가해 자웅을 겨루는 대회이며, 최종 우승팀은 2021년 VCT 포맷이 발표된 이후 한국에서 진행된 첫 공식 대회 우승자라는 타이틀을 얻는다.

‘VCT 스테이지1 마스터스’의 그룹 스테이지는 더블 엘리미네이션 방식으로 진행되며 4강과 결승전은 싱글 엘리미네이션 방식으로 열린다. 그룹 스테이지에서는 4팀씩 2개 조로 나뉘어 대결을 펼치는데, 1차전에서 승리한 팀들은 승자전으로, 패한 팀들은 패자전으로 향한다. 승자전에서 승리한 팀은 조 1위로 4강에 진출하며 승자전에서 패한 팀과 패자전에서 이긴 팀이 최종전을 펼쳐 승리한 팀이 조 2위로 4강에 합류한다.

4강에서는 A조 1위와 B조 2위, B조 1위와 A 조 2위가 대결하며, 여기에서 살아 남은 두 팀이 3월 21일 열리는 결승전에서 첫 마스터스 우승컵을 놓고 한판 승부를 벌인다. 그룹 스테이지와 4강은 3전2선승제로 진행되며 결승전은 5전3선승제로 펼쳐진다.

지난 1월부터 시작된 챌린저스 코리아 스테이지1에서는 비전 스트라이커즈, 무야호, 누턴, APE 프린스가 상위 입상하면서 4장의 티켓을 확보했고, 7일 마무리된 챌린저스 3회차 본선에서 살아 남은 APEX 피플, TNL E스포츠, 담원 기아, F4Q 등 4개 팀이 마스터스 출전권을 획득했다.

‘VCT 스테이지1 마스터스’의 총상금은 10만 달러(한화 약 1억 1,200만 원)이며, 우승팀에게는 4만 달러(한화 약 4,500만 원), 준우승팀에게는 2만 달러(한화 약 2,250만 원), 3위와 4위에게는 각각 1만 달러(한화 약 1,200만 원) 등 순위에 따라 상금이 차등 지급된다. MVP로 선정된 선수에게는 500만 원의 상금이 별도로 지급된다.

핫식스 아프리카 콜로세움에서 열리는 이번 대회는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무관중으로 진행된다. 라이엇 게임즈는 선수들과 스태프의 안전과 건강을 최우선으로 고려해 무관중 진행을 결정했다. 현장에서 관전하지 못하는 팬들을 위해 다양한 온라인 플랫폼을 통해 중계에 나설 계획이다.

이번 ‘VCT 스테이지1 마스터스’는 VCT 공식 유튜브 채널과 발로란트 공식 유튜브 채널은 물론, 트위치, 아프리카TV, 네이버 e스포츠&게임을 통해 생중계된다.

 

[경향게임스=박준수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