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인 개발사 제작 게임 ‘언데드 슬레이어’ , 한게임 통해 출시
1인 개발사 제작 게임 ‘언데드 슬레이어’ , 한게임 통해 출시
  • 윤아름 기자
  • 승인 2012.10.29 16: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NHN 한게임(게임부문대표 이은상)이 1인 개발사인 하이디어(대표 김동규)와 스마트폰게임 <언데드 슬레이어>의 퍼블리싱 계약을 체결했다. 이번 계약으로 한게임은 <언데드 슬레이어>의 글로벌 판권을 확보, 빠르면 연내 iOS와 안드로이드에 한국어와영어, 중국어 등 3개 국가별 언어로 동시 출시한다는 계획이다.


액션 장르의 스마트폰게임인 <언데드 슬레이어>는 기획에서부터 그래픽, 개발까지 하이디어 김동규 대표 1인의 작품으로 1인 개발자가 만든 게임이라고 믿기 어려울 만큼의 수준높은 완성도와 게임성을 갖추고 있다.      
 
NHN 스마트폰게임 퍼블리싱사업부 이종하 부장은 “완성도 높은 온라인 액션 게임과 견주어도 손색이 없을 만큼 놀라운 수준의 게임성을 갖추고 있어 계약을 결정하게 됐다”며 “1인 개발자의 작품이라는데서 다시 한번 놀랐고, 경쟁력 있고 이용자의 니즈를 만족시켜줄 수 있는 콘텐츠라면 개발사 규모 등과 상관없이 이용자들에게 선보일 수 있는 게 중요하다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하이디어 김동규 대표는 “온라인게임 그래픽 업무로 시작, 이용자 입장에서 재미있는 게임에 대한 고민을 계속해 오다 다양한 분야의 업무를 익히며 스마트폰게임 시장이 도래하면서 직접 개발을 시작하게 됐다”며 “이용자들의 니즈를 만족시키기 위해서는 보다 체계적인 준비와 즉각적 대응 등이 필요하다고 판단, 스마트폰게임 시장에 발빠르게 대응하고 있는 NHN의 사업경쟁력과 인프라 등이 성공적 출시에 있어 좋은 파트너사라고 생각해 이번 계약을 체결하게 됐다”고 말했다.
 
최근, 낚시게임 <피쉬 아일랜드>와 야구게임 <골든글러브>를 성공적으로 출시, 자체개발력을 입증하며 시장에서 다시 한번 주목을 받고 있는 가운데 한게임은 경쟁력 있는 퍼블리싱 게임까지 다양한 경로를 통한 스마트폰게임 파이프 라인 구축으로 한층 탄탄한 스마트폰게임 사업을 전개해 나간다는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