액션스퀘어의 '블레이드' 텐센트와 손잡다.
액션스퀘어의 '블레이드' 텐센트와 손잡다.
  • 김상현 기자
  • 승인 2015.07.01 11: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텐센트 통해 현지 베타테스트 완료...3분기 중 정식 서비스
- 글로벌 매출 4위 기록 ‘블레이드’…중국 현지 기대감 높아

액션스퀘어의 '블레이드'가 텐센트를 통해 올 3분기 중 최대시장 중국 공략에 나선다.

 
네시삼십삼분(대표 장원상, 소태환)은 1일 액션스퀘어(대표 김재영)에서 개발한 모바일 블록버스터 ‘블레이드’가 중국 텐센트를 통해 올해 3분기 중 정식서비스될 예정이라고 밝혔다.

‘블레이드’의 중국 내 판권을 보유한 텐센트가 네시삼십삼분의 주요 주주라는 점에서, 여타 중국에 진출한 국산 게임과 달리 텐센트의 총력 지원이 이뤄질 것으로 예상된다. 텐센트와 라인은 지난해 4:33에 1,300억 규모의 투자를 단행하며 글로벌 파트너쉽을 맺은 바 있다.

‘블레이드’의 국내 및 글로벌 판권을 보유한 4:33은 지낸해 연말부터 텐센트와 이 게임의 서비스 계약을 체결한 후 올해 1분기부터 양사간 알파 테스트, 베타 테스트를 진행하며 치밀한 준비를 진행해왔다.

국내에서 카카오 게임하기에 출시된 '블레이드 for Kakao'는 출시 후 전세계 구글 플레이스토어 매출 4위, 단일게임 누적 매출 1,300억 원 돌파, 전 마켓 1위 연속 70일 이상 기록 등 숱한 화제를 모았다. 또 모바일게임 최로로 19년만에 대한민국 게임대상 대통령상을 수상하며 국내 대표 게임으로 인정 받은 바 있다.

소태환 4:33 대표는 “블레이드는 당시 국내 시장에서는 성공하기 어렵다는 고정관념을 깨고 누적 매출 1,300억 원을 돌파할 만큼 큰 인기를 모은 액션 RPG다. 단일 시장 최대인 중국에서 글로벌 파트너 텐센트가 ‘블레이드’의 신화를 다시 한 번 쓸 수 있도록 도와줄 것으로 믿는다”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