엠게임 ‘홀릭2’, 태국 수출 계약 체결
엠게임 ‘홀릭2’, 태국 수출 계약 체결
  • 변동휘 기자
  • 승인 2016.02.26 11: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엠게임(대표 권이형)은 태국 게임 퍼블리셔 무브온(대표 박상희)과 자사가 개발, 서비스하는 판타지 MMORPG(다중접속역할수행게임) ‘홀릭2’의 수출 계약을 체결했다고 금일(26일) 밝혔다.

 


‘홀릭2’는 국내를 비롯해 일본, 대만 등에서 인기를 모았던 판타지 MMORPG로 남녀노소 누구나 좋아하는 귀엽고 깜찍한 그래픽과 자유도 높은 콘텐츠로 꾸준히 사랑 받고 있는 장수 온라인게임이다.

태국 서비스를 맡은 ‘무브온’은 지난해 엠게임의 횡스크롤 RPG ‘귀혼’을 현지에 출시해 첫 주 만에 동시접속자수 25,000명을 기록하는 등 태국의 유명 퍼블리셔이다.

엠게임과 무브온은 이번 수출 계약을 통해 올해 5월 ‘홀릭2’의 태국 공개 서비스에 이어 정식 서비스를 실시할 예정이며 철저한 현지 마케팅 전략을 수립해 ‘귀혼’에 이은 연타석홈런에 성공, 국내 게임들의 태국 시장 진출을 보다 확대할 계획이다.

특히 차별화된 마케팅과 게임 운영을 앞세운 서비스 정책과 ‘무브온’에서 운영하는 태국 게임 포털사이트 ‘Vplay(www.vplay.in.th)’의 300만 회원풀을 적극 활용할 계획이어서 성공에 대한 기대감을 높이고 있다.

무브온 박상희 대표는 “태국은 여전히 온라인게임에 대한 관심이 높은 시장으로 젊은 세대들의 입맛에 맞는 콘텐츠와 현지화 전략이 매우 중요하다”며 “추후 엠게임과 긴밀하게 협조하여 태국 시장에 최적화된 서비스를 실시, ‘귀혼’에 이어 ‘홀릭2’ 역시 태국의 인기 게임으로 자리매김할 것”이라고 밝혔다.

엠게임 권이형 대표는 “이미 ‘귀혼’을 통해 탄탄한 파트너십을 유지하고 있는 ‘무브온’과 ‘홀릭2’의 서비스 계약을 체결하게 됐다”며 “태국 이용자들의 마음을 움직일 수 있는 신규 콘텐츠를 발 빠르게 추가하여 동남아시아에서 제 2의 전성기를 누릴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