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향게임스
뉴스실시간뉴스
[BIC2016 #53] 스피드에 몸을 맡겨봐! ‘아야 블레이즈’
부산=임홍석 기자  |  lhs@khplus.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0호] 승인 2016.09.11  13:35:57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아야 블레이즈’는 스피드의 ‘끝장’을 목표로 하는 레이싱 게임이다. 
 
‘아야 블레이즈’의 배경은 에너지, 환경 등의 문제들이 해결된 ‘유토피아’를 그리고 있다. 각 트랙의 풍경은 이 같은 배경에 걸맞게 눈이 부실만큼 아름답다. 이 아름다운 트랙위를 비행선들이 질주하며 경쟁을 벌이는 게임이 ‘아야 블레이즈’다.
 
‘아야 블레이즈’의 가장 큰 특징은 ‘스피드의, 스피드에 의한, 스피드를 위한’ 레이싱 게임이란 것이다. 이 게임은 트랙의 크기에 비해 비행선의 크기가 매우 작다. 기존의 레이싱 게임과 비교한다면, 이 같은 특징은 난이도를 쉽게 하는 요소로 보일 수 있다. 하지만 실제 패드를 잡고 조작을 시작하는 순간 깨닫게 된다. 매우 어려운 게임이라는 것을 말이다. 
 
일단 비행선 자체의 속도가 매우 빠르다. 게다가 트랙들이 모두 ‘드리프트’에 최적화된 곡선형이다 보니 기본 조작을 파악하기도 전에 계속 트랙을 이탈하게 된다. 여기서 끝이 아니다. ‘부스터’를 사용하면, ‘감당할 수 없는’ 스피드를 즐길 수 있다.
 
   
 
 
게임제목 : 아야 블레이즈 (AYA BLAZE)
출시예정일 : 미정
장르 : 레이싱 게임
플랫폼 : PC
 
‘아야 블레이즈’를 개발한 ‘Bastian Zakolski’는 이전까지 스웨덴의 광고회사에서 일을 했다. ‘Bastian Zakolski’는 정말 빠른 속도를 가진 게임을 하고 싶었지만 자신을 만족시킬 만한 게임을 찾지 못했다고 한다. 결국 ‘Bastian Zakolski’는 자신이 그러한 게임을 만들기로 결심했고, 그 결과로 ‘아야 블레이즈’가 탄생했다.
 
   
 
 
게임은 어디까지 개발됐느냐는 질문에 그는 단 5%~10% 정도만 개발이 완료 됐다고 답했다. ‘Bastian Zakolski’는 아직 게임의 디테일에 대해 만족하지 못하고 있다. 현재는 해외 대형 게임회사와의 계약이 진행되고 있다고 한다.
 
‘Bastian Zakolski’는 ‘BIC 페스티벌’이 최고의 축제라며 찬사를 아끼지 않았다. 관람객들이 모두 게임을 사랑하고 열정적인 사람들이기에 다양한 커뮤니케이션이 이뤄졌다고 얘기했다.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많이 본기사
1
게임빌, 첫 자체 개발 MMORPG ‘로열블러드’ 내달 출시
2
WCG, 내년 4월 방콕서 개최 … 글로벌 e스포츠 브랜드 ‘재시동’
3
컴투스, ‘미리 메리크리스마스 케이크 만들기’ 진행
4
‘리니지M’ 대만 시장 출격
5
선데이토즈, 각자대표 체제 전환 … 신임 김정섭 대표 선임
6
‘하스스톤’ 신규 확장팩 ‘코볼트와 지하 미궁’ 출시
7
‘루시드사가’ 12월 19일 정식 출시
8
[게임스 칼럼]게임 산업에도 인공지능을 적극 활용해야 할 때
9
[프리즘]‘랜덤박스’ 논란, 우리는 어떻게 대처할까
10
15일부터 ‘2017 한국국제게임컨퍼런스’ 열린다
신문사소개찾아오시는길사업제안기사제보광고문의정기구독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구로구 디지털로32길 30, 908호 (구로동, 코오롱디지털타워빌란트)  |  대표전화 : 02)837-9351  |  팩스 : 02)837-9361
사업자등록번호 : 104-81-65468  |  발행인 : 장인수  |  편집인 : 김상현  |  청소년보호책임자 : 안일범
Copyright © 2011 경향게임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press@khplus.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