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8-06-18 18:06 (월)
리니지M, 첫번째 대규모 업데이트 ‘오만의 탑’
리니지M, 첫번째 대규모 업데이트 ‘오만의 탑’
  • 변동휘 기자
  • 승인 2017.09.13 15: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엔씨소프트의 모바일 MMORPG ‘리니지M’이 9월 13일 첫번째 대규모 업데이트를 진행했다. 
이번 업데이트를 통해 새롭게 공개된 사냥터인 ‘오만의 탑’은 원작 리니지의 대표 콘텐츠로서, 높은 레벨의 몬스터가 등장하는 어려운 난이도의 사냥터다. 이용자는 이 곳에서 영웅 아이템, 이뮨 투 함 등의 희귀 마법서, 영웅 제작 비법서 등을 획득할 수 있다. 오만의 탑의 입장레벨은 68레벨부터다.
 
 
엔씨소프트는 업데이트를 기념하여 9월 27일까지 오만의 탑 입장 제한 레벨을 65레벨로 낮춰서 운영한다. 오만의 탑 입장 비용도 10만 아데나(게임내 재화)에서 1만 아데나로 낮아진다. 
또한 ‘리니지M’은 축복 시스템 업데이트도 진행했다. 이용자는 축복 시스템으로 무기와 방어구의 능력치를 높일 수 있다. 축복에 사용되는 ‘축복 부여 주문서’는 오만의 탑에서 획득할 수 있다.
한편, ‘리니지M’의 이벤트 콘텐츠였던 ‘버림받은 자들의 땅’과 ‘몽환의 섬’은 정규 콘텐츠로 변환됐다. 원래 두 지역은 9월 13일까지 한시적으로 운영될 예정이었지만, 엔씨소프트는 이용자의 니즈를 반영하여 두 지역 모두 계속 이용할 수 있는 사냥터로 개편했다.
자세한 사항은 리니지M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