담원 기아, 5승 1패 조 1위로 럼블 스테이지 진출
담원 기아, 5승 1패 조 1위로 럼블 스테이지 진출
  • 박준수 기자
  • 승인 2021.05.12 11: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LCK 대표로 MSI에 출전한 담원 기아(이하 담원)가 5승 1패를 기록하며 조 1위로 럼블 스테이지 진출을 확정 지었다.
 

제공=라이엇 게임즈

그룹 스테이지 첫 풀리그에서 3승을 기록한 담원는 5월 11일(현지시각) 진행된 MSI 그룹 스테이지 6일 차 C조 첫 경기에서 LCS 대표 C9에게 일격을 당하면서 불안하게 출발했다. 제이스와 럼블 등 포킹 조합을 들고나온 담원은 30분대까지 골드 획득량에서 앞서 나가면서 유리하게 풀어가는 듯했지만 알리스타와 우디르가 파고들어 싸움을 연 뒤 리 신, 빅토르, 트리스타나가 화력을 집중시킨 C9의 공격을 버티지 못하면서 MSI에서 첫 패배를 당했다.

두 번째 상대로 LLA 대표 질레트 인피니티를 만난 담원은 중반까지 킬을 주고받으면서 시소게임을 펼쳤다. 중앙 지역에서 대치하던 담원 ‘칸’ 김동하의 나르가 옆에서 치고 나오면서 인피니티 선수들을 하나씩 끊어낸 뒤 균형을 무너뜨렸고 내셔 남작까지 가져가면서 승리했다.

첫 번째 풀리그에서 드라마와 같은 역전승을 거둔 상대인 LJL 대표 데토네이션 포커스미(이하 DFM)를 상대한 담원원 다이애나와 야스오의 환상적인 스킬 연계를 통해 또다시 역전승을 거뒀다. 20분까지 킬 스코어 4대8로 끌려가던 담원은 ‘캐니언’ 김건부의 다이애나가 상대 챔피언을 끌어모으는 순간 ‘쇼메이커’ 허수의 야스오가 궁극기 연계시켰고 멀티 킬을 따내며 분위기를 반전시켰다.

C9에게 1패를 당했지만 2승을 추가한 담원은 5승 1패를 달성, C조 1위로 다음 단계인 럼블 스테이지에 진출했다.

담원의 뒤를 이어 럼블 스테이지에 올라온 팀은 C9이다. 1라운드에서 1승2패로 부진했던 C9은 담원을 잡아낸 여세를 몰아, 2라운드 경기에서 전승하면서 4승 2패, 조 2위를 차지했다.

그룹 스테이지 마지막 날 담원과 C9이 살아남으면서 럼블 스테이지에는 LPL 대표 로얄 네버 기브업(이하 RNG)과 LEC 대표 매드 라이온스, PCS 대표 PSG 탈론, LCO 대표 펜타넷지지 등 6개 팀이 진출했다.

6개 팀은 이틀 동안 휴식을 취한 뒤 오는 5월 14일부터 펼쳐지는 럼블 스테이지에 임한다. 럼블 스테이지는 두 번의 풀리그로 진행되며 팀당 10경기를 치른 뒤 상위 네 팀이 준결승전에 진출한다.

1번 시드를 받은 담원과 RNG, 매드 라이온스가 모두 살아남았기에 치열한 접전을 벌일 것으로 보이며 경기를 치를수록 컨디션을 되찾고 있는 C9도 유력한 4강 후보로 꼽히고 있다.

그룹 스테이지를 마치고 공개된 럼블 스테이지 1일 차 대진도 화제를 모으고 있다. LCK 대표 담원과 LPL 대표 RNG가 서전을 장식하고 담원과 PSG 탈론, RNG와 C9이 맞붙는다.

 

[경향게임스=박준수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