선데이토즈, 플라이셔 인수 ... 해외 소셜 카지노 사업 강화
선데이토즈, 플라이셔 인수 ... 해외 소셜 카지노 사업 강화
  • 박준수 기자
  • 승인 2021.10.14 17: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선데이토즈가 플라이셔와 주식양수도 계약을 체결했다고 10월 14일 밝혔다.
 

이번 인수는 선데이토즈가 육성하고 있는 해외 소셜 카지노 사업을 강화하는 목적으로 플라이셔의 지분 84%를 인수하는 계약이다. 금액은 360억 원으로 선데이토즈의 설립 이래 투자 금액 중 최대 규모다. 선데이토즈는 새로운 성장기를 맞이하고 있는 소셜 카지노 시장에서의 자회사 플레이링스와의 협업을 통한 안정적인 사업 확장과 다양한 시너지 효과를 이번 인수의 배경으로 설명했다.

2014년 설립된 플라이셔는 소셜 카지노 장르에 특화된 모바일게임사로 글로벌 구글, 애플 오픈마켓에서 지난해 301억 원의 매출과 13억 원의 영업이익을 기록했다. 올해 상반기 매출 149억 원, 17억 원의 영업이익으로 성장세를 이어가고 있는 이 회사는 200개의 슬롯을 운영하는 앱 기반 소셜 카지노 락앤캐시가 주력 게임이다. 특히 각 지역, 권역별 현지화 서비스와 방대한 고객풀에 기반한 서비스, 대응 데이터는 플라이셔만의 강점으로 꼽힌다.

한편, 선데이토즈와 플라이셔는 인수 절차를 마무리하는 11월 중순부터 본격적인 협업에 나설 예정이다. 

 

[경향게임스=박준수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