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라비티, 콘텐츠 제작사 투바앤과 MOU 체결
그라비티, 콘텐츠 제작사 투바앤과 MOU 체결
  • 박건영 기자
  • 승인 2021.11.17 17: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그라비티는 지스타 2021 첫날인 17일 미디어데이를 진행, 투바앤과 게임 콘텐츠 사업 협력을 위한 업무 협약(MOU)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사진=그라비티 제공
사진=그라비티 제공

이번 업무 협약 체결에 따라 양사는 각 회사의 대표 IP인 ‘라그나로크’와 ‘라바’를 활용한 다양한 콘텐츠 제작 활동을 진행한다는 계획이다.
투바앤은 애니메이션 ‘라바’를 탄생시킨 콘텐츠 기업으로, 지난 2003년 설립 후 ‘다이노코어’, ‘윙클 베어’ 등 다양한 작품을 제작해왔다. 특히, ‘라바’는 한국 최초 넷플릭스 오리지널 애니메이션으로 글로벌 팬들에게 선보인 바 있다.

그라비티 박현철 대표는 “세계적인 인지도를 가진 IP 라그나로크와 라바이기에 이번 협약이 더욱 의미가 크다고 생각한다. 앞으로 콜라보 애니메이션 제작 등 상호 긴밀한 협력을 바탕으로 긍정적인 시너지를 낼 수 있을 것이라 자부하는 만큼, 한국을 대표하는 두 IP가 협업을 통해 전세계로 뻗어나가는 모습을 지켜봐 주셨으면 좋겠다”라고 전했다.
투바앤 김광용 대표는 “이번 협약을 통해 양사의 글로벌 K 콘텐츠인 라그나로크와 라바가 좋은 시너지 효과를 낼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 양사의 팬들이 게임과 애니메이션을 뛰어넘는 흥미로운 경험을 할 수 있도록 지속적인 컬래버레이션 콘텐츠를 기획해 나가겠다”라고 말했다.

한편, 그라비티는 오는 2022년 상반기 ‘라그나로크 오리진’을 시작으로 ‘라그나로크’ 게임 내에서 ‘라바’를 만나볼 수 있도록 다양한 콘텐츠 제작, 프로모션 등 컬래버레이션 활동을 진행할 예정이다.

 

[경향게임스=박건영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