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04 타이틀 파이트(Title Fight) <1>
2004 타이틀 파이트(Title Fight) <1>
  • 지봉철
  • 승인 2004.08.16 19: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기간 : 2003년 12월 30일~2004년 8월 11일

---------------------------------------------------------------
<위너> 아쿠아볼 vs <루저> 피구왕 마시마로
<위너> 리니지2 vs <루저> 시티 오브 히어로즈
<위너> 령 제로 : 붉은 나비 vs <루저> 화이트 데이
<위너> 사쿠라대전~뜨거운 혈조로 vs <루저> 슈퍼로봇대전 MX
<위너> 007 에브리씽 오아 낫씽 vs <루저> 해리포터와 아즈카반의 죄수
<위너> 전국무쌍 vs <루저> 건그레이브 O.D
<위너> 카트 라이더 vs <루저> 카툰레이서 플러스
<위너> 랠리 스포츠 챌린지 2 vs <루저> 세가랠리 챔피언쉽2
<위너> 히트프로젝트 vs <루저> 서전트
<위너> 파이날 판타지11 vs <루저> 월드 오브 워크래프트
<위너> 팡야 vs <루저> 샷 온라인
<위너> 드래곤볼Z2 vs <루저> 원피스 그랜드 배틀3
<위너> 프린세스 메이커2 리파인 vs <루저> 러브
<위너> 스타워즈 구 공화국의 기사단 vs <루저> 파이날판타지10-2
<위너> 언리얼 토너먼트 2004 vs <루저> 카운터스트라이크 : 컨디션제로
<위너> MVP 베이스볼 2004 vs <루저> 열츄! 프로야구 2004
<위너> 팀 레볼루션 vs <루저> 시티레이서
<위너> 테일즈 오브 데스티니2 vs <루저> 브레스 오브 파이어5
<위너> 건즈 온라인 vs <루저> 팡팡 테리블
<위너> 잭2 vs <루저> 소닉히어로즈
<위너> 디오 온라인 vs <루저> 시아 온라인
<위너> 귀무자3 vs <루저> 전국무쌍
<위너> 붐붐차차 vs <루저> 비앤비
<위너> NBA 라이브 2004 vs <루저> NBA 인사이드 2004
<위너> 아스트로 엔 vs <루저> 범핑 히어로즈
<위너> 페르시아의 왕자 vs <루저> 오토기 백귀토벌회권
<위너> 씰온라인 vs <루저> 마비노기
<위너> 위닝일레븐7 vs <루저> 피파 2004
<위너> 겟 앰프드 vs <루저> 스트리트 파이터
<위너> 리턴 투 캐슬 울펜슈타인 vs <루저> 콜 오브 듀티
---------------------------------------------------------------

||본선 토너먼트 첫 경기는 각 장르별로 치러진다. 첫 경기대진은 랜덤하게 이뤄졌으며 1대 1 토너먼트 넉다운 방식으로 승부가 진행된다. 평론가들의 점수로 승패를 가리며 점수가 같을 경우 상반기 위너 앤 루저에서 점수가 높은 게임에 어드밴티지를 주게 된다.

------------------------------------------------------------
[롤플레잉] 리니지2 vs 씰 온라인
[롤플레잉] 파이날 판타지11 vs 디오 온라인
[롤플레잉] 스타워즈 구공화국의 기사단 vs 테일즈 오브 테스티니2
[FPS] 히트프로젝트 vs 건즈 온라인
[FPS] 언리얼 토너먼트 vs 리턴 투 캐슬 울펜슈타인
[스포츠] 카트 라이더 vs 랠리 스포츠 챌린지2
[스포츠] 팡야 vs NBA 라이브 2004
[스포츠] MVP베이스볼 2004 vs 위닝일레븐7
[스포츠] 팀 레볼루션 vs 아쿠아볼
[기타] 령 제로 : 붉은 나비 vs 페르시아의 왕자
[기타] 사쿠라대전 : 뜨거운 혈조로 vs 007 에브리씽 오아 낫씽
[기타] 전국무쌍 vs 귀무자3
[기타] 드래곤볼Z 2 vs 잭2
[기타] 프린세스 메이커2 리파인 vs 붐붐차차
[기타] 아스트로엔 vs 겟앰프드
------------------------------------------------------------

■ 경기 전망
본선 첫 경기부터 치열한 경쟁이 펼쳐졌다. 특히 롤플레잉 분야에서 승부를 펼친 X박스의 자존심 ‘스타워즈 구 공화국의 기사단’과 플레이스테이션의 자랑 ‘테일즈 오브 데스티니2’의 경기가 볼만했다.

또한 FPS는 온라인과 패키지용 게임들의 자존심 대결이 볼만했으며 양대 스포츠인 야구와 축구의 자존심을 걸고 ‘MVP베이스볼 2004’와 ‘위닝일레븐7’의 한치의 양보도 없는 불꽃튀는 자존심 대결도 펼쳐졌다.

■ 경기결과 및 관전평
● 롤플레잉
----------------------------------------
<위너> 리니지2 (9.5)
<루저> 씰 온라인 (8.7)
----------------------------------------
+ 예선 평가점수 - 리니지2 : 9.5
‘리니지2’는 꾸준히 많은 게이머들을 끌어들이고 있으며 서버마다 다양한 사회가 형성돼나가고 있는 것이 온라인게임의 본질을 잘 살렸다고 할 수 있다.

● 롤플레잉
----------------------------------------
<위너> 파이날 판타지11 (9.3)
<루저> 디오 온라인 (8.2)
----------------------------------------
+ 예선 평가점수 - 파판11 : 9.5
‘파이날 판타지11’는 놀라운 성공작이다. 온라인게임에 처음 도전하는 스퀘어에닉스가 어찌 그리도 온라인게임의 중요한 요소들을 조목조목 잘 집어내고 있는지 찬사를 보낼 정도다.

● 롤플레잉
----------------------------------------
<위너> 스타워즈 구공화국의 기사단 (9.5)
<루저> 테일즈 오브 데스티니2 (8.9)
----------------------------------------
+ 예선 평가점수 - 스타워즈~ : 9.1
한글화가 되지 않은 것은 정말 유감이지만 게임성자체로는 거의 흠잡을 때가 없는 게임. 뛰어난 자유도와 상황에 따른 대화들은 게이머들에게 캐릭터들의 감정까지 전달해준다.

● FPS
----------------------------------------
<위너> 히트프로젝트 (8.8)
<루저> 건즈 온라인 (8.6)
----------------------------------------
+ 예선 평가점수 - 히트~ : 8.6
리스텍 엔진을 사용해 만들어진 높은 수준의 그래픽을 바탕으로, FPS에서 중요하게 여겨지는 캐릭터의 조작감, 전투시에 얻을 수 있는 게임의 타격감, 여러가지 환경의 맵 디자인 등 전반적으로 높은 게임 완성도를 보여주고 있다.

● FPS
----------------------------------------
<위너> 언리얼토너먼트 (9.0)
<루저> 리턴 투 캐슬 울펜슈타인 (8.7)
----------------------------------------
+ 예선 평가점수 - 언리얼~ : 9.2
‘언리얼 토너먼트 2004’는 시원한 타격감과 액션을 볼 수 있는 게임으로써의 재미, 손에 땀을 쥐게 하는 FPS 게임으로써의 재미, 명확한 목표를 제시하고 그를 달성하기 위해 팀원들과 협력하는 팀 플레이의 재미가 모두 잘 어우러져 있는 수준 높은 게임이다.

● 스포츠
----------------------------------------
<위너> 카트 라이더 (8.8)
<루저> 랠리 스포츠 챌린지2 (8.5)
----------------------------------------
+ 예선 평가점수 - 카트 라이더 (8.5)
넥슨의 ‘카트 라이더’에 대해 잘 만들어졌다는 평을 준다면 이는 게임의 완성도 보다는 타겟층을 잘 맞춘 게임이기 때문일 것이다.

● 스포츠
----------------------------------------
<위너> 팡야 (8.7)
<루저> NBA라이브2004 (8.6)
----------------------------------------
+ 예선 평가점수 - 팡야 (8.2)
‘팡야’는 어렵다는 느낌이 들지 않는다. ‘캐주얼’이라는 단어의 성격이 잘 스며든 게임 구성 덕분이다.

● 스포츠
----------------------------------------
<위너> 위닝일레븐7 (9.5)
<루저> MVP베이스볼2004 (9.3)
----------------------------------------
+ 예선 평가점수 - 위닝일레븐7 (9.5)
‘위닝일레븐7’은 실로 대단하다. 실제와 같은 축구감각이라든지 상황에서 오는 심리전, 그래픽을 잊게해주는 몰입도, 축구게임으로는 더할 나위 없는 멋진 게임이다.

● 스포츠
----------------------------------------
<위너> 팀 레볼루션 (8.5)
<루저> 아쿠아볼 (8.1)
----------------------------------------
+ 예선 평가점수 -팀~ : 9.3
국내에서 유일하게 제대로 된 드리프트를 할 수 있는 게임으로써, 실제 레이싱 경기에서 쓰이는 여러 가지 기술들을 게임에 적용할 수 있는 게임으로써 해외의 유명 레이싱 게임들과 비교해도 떨어진다는 느낌은 들지 않는다.

● 기타
----------------------------------------
<위너> 페르시아의 왕자 (9.4)
<루저> 령제로:붉은나비(9.0)
----------------------------------------
+ 예선 평가점수 - 페르시아의~(8.9)
퍼즐과 액션의 적절한 조합과 기가막힌 밸런싱으로 인해서 게임을 지루하지 않게 전개해나가는 것이 특징이다.

● 기타
----------------------------------------
<위너> 사쿠라대전:뜨거운혈조로(8.9)
<루저> 007에브리씽오아낫씽(8.8)
----------------------------------------
+ 예선 평가점수 - 사쿠라대전(9.2)
게임을 진행하고 있으면 한편의 애니메이션을 보는 듯한 느낌이 들지만 게임을 보고 있는 것이 아니라 즐기고 있다는 느낌을 주면서 애니메이션과 게임의 경계를 확실하게 구분 짓고 있다.

● 기타
----------------------------------------
<위너> 귀무자3 (9.1)
<루저> 전국무쌍 (8.7)
----------------------------------------
+ 예선 평가점수 - 귀무자3 (9.1)
최상의 퀄리티를 보여주는 오프닝무비와 풀 폴리곤으로 도전한 이벤트신의 연출력이 감동적이다.

● 기타
----------------------------------------
<위너> 잭2 (8.7)
<루저> 드래곤볼Z2 (8.5)
----------------------------------------
+ 예선 평가점수 - 잭2 (8.7)
액션게임이라고 한다면 ‘마리오’와 ‘소닉’이라는 거대게임들의 갈래길이 있다.
하지만 이 두 타이틀의 장점들을 잘 조합해내면서도 너티독만의 오리지날 스타일을 추구하여 완전히 다른 축을 구성하는 게임을 만들어낸다.

● 기타
----------------------------------------
<위너> 프린세스메이커2 리파인 (8.4)
<루저> 붐붐차차 (8.3)
----------------------------------------
+ 예선 평가점수 - 프린세스~(8.4)
‘명작의 가치는 시간이 지나도 변하지 않는다’라는 말은 ‘프린세스 메이커’에 아주 잘 들어맞는다. 발매된 지 10년 이상이 지난 게임이지만 지금 하더라도 그 재미는 여전하다.

● 기타
----------------------------------------
<위너> 겟앰프드 (8.5)
<루저> 아스트로엔 (8.1)
----------------------------------------
+ 예선 평가점수 - 겟앰프드 (8.7)
‘겟 앰프드’와 다른 게임과의 차이가 있다. 부담 없이 즐길 수 있는 접근성이 게임에 대한 방법에만 국한됐을 뿐, 그 구성은 다르게 됐다는 점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