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랙스쿼드, 인도네시아 퍼블리셔 크레온과 계약 체결
블랙스쿼드, 인도네시아 퍼블리셔 크레온과 계약 체결
  • 김상현 기자
  • 승인 2015.05.07 13: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네오위즈게임즈(대표 이기원)는 자사 게임포털 피망이 서비스하고, ㈜엔에스스튜디오(대표 윤상규)가 개발한 FPS (1인칭 슈팅)게임 ‘블랙스쿼드’에서 인도네시아 수출계약을 체결했다고 7일 밝혔다.

▲ 네오위즈게임즈 김종창 부사장(좌)과 크레온 김수현 대표(중), 엔에스스튜디오 윤상규 대표(우)

네오위즈게임즈가 인도네시아 온라인 게임 1위 퍼블리셔인 크레온(대표 김수현)과 ‘블랙스쿼드’의 서비스 계약을 체결하고, 본격적인 해외 진출에 나섰다. 이번 계약으로 ‘블랙스쿼드’는 태국과 브라질에 이어 세 번째로 해외 진출을 이뤄냈다.

크레온은 2007년 설립된 인도네시아 최대의 온라인 게임 퍼블리셔로, '포인트 블랭크', '로스트사가', '드래곤네스트' 등 여러 게임들을 서비스하며 각 장르별 1위를 고수하고 있다. 또한 25,000여개의 가맹 PC방을 대상으로 한 PC방 관리 프로그램 사업 분야에서도 선두를 달리고 있다.

네오위즈게임즈는 현지에서 풍부한 경험을 보유한 크레온와 긴밀한 협력을 통해 ‘블랙스쿼드’를 인도네시아 FPS게임 시장에 성공적으로 안착시킬 계획이다. 개발사인 엔에스스튜디오 역시 현지화 작업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블랙스쿼드’는 지난해 11월 국내에서 공개서비스를 시작한 온라인 FPS게임으로, 대중성을 갖춘 쉽고 직관적인 게임 특징과 슈팅 게임 본연의 재미를 살린 다양한 모드 등으로 FPS게임 이용자들에게 큰 사랑을 받고 있다. 특히 세계 최고의 그래픽 엔진인 ‘언리얼 엔진3’ 제작되어 최상의 그래픽을 제공하면서, 전 세계 어디에서도 원활한 플레이가 가능한 낮은 PC사양과 안정성을 제공해 동남아 시장에 최적화된 게임으로 평가 받아왔다.

인도네시아 현지에서도 ‘블랙스쿼드’는 각종 온라인 게임 사이트에 리뷰가 올라오고, 긍정적인 입소문을 타는 등 기대를 한 몸에 받고 있다.

네오위즈게임즈 이기원 대표는 “’블랙스쿼드’가 국내의 안정적인 시장 진입에 힘입어 인도네시아 최고의 온라인 게임 퍼블리셔 크레온과 현지 서비스 계약을 체결하게 되었다”며, “풍부한 현지 서비스 경험을 보유한 크레온과 견고한 파트너십을 통해 성공적인 해외 진출을 이뤄내겠다”고 말했다.

크레온의 김수현 대표는 “’블랙스쿼드’는 지금은 대학생, 성인이 된 인도네시아 1세대 FPS 유저들을 다시금 PC앞으로 불러 모을 수 있는 계기가 될 것이다. 잘 준비하여 좋은 성과를 거둘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FPS게임 ‘블랙스쿼드’에 대한 보다 자세한 사항은 공식 홈페이지(http://blacksquad.pmang.com)에서 확인할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