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CG, 서태건 공동대표 신규 선임
WCG, 서태건 공동대표 신규 선임
  • 이준수 기자
  • 승인 2019.12.26 14: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WCG는 서태건 前 가천대학교 게임대학원 원장을 이정준 대표와 함께 공동대표로 신규 선임했다고 26일 밝혔다. WCG는 신임 공동대표 선임을 통해 글로벌 최고 이스포츠 페스티벌로 한단계 더 도약한다는 목표다.
 

서태건 WCG 공동대표 (사진= 스마일게이트)

이번에 취임하는 서태건 대표는 ▲삼성전자 미디어콘텐츠센터 콘텐츠/게임그룹장 ▲한국콘텐츠진흥원 게임산업본부장/글로벌게임허브센터장 ▲부산정보산업진흥원 원장 ▲가천대학교 게임대학원 원장 등 게임과 문화 콘텐츠 분야를 두루 거친 전문가다. WCG는 서태건 대표가 한국콘텐츠진흥원 재직 중 국내 최대 국제게임전시회 지스타(G-Star)를 초기 단계부터 주도하여 현재의 글로벌 게임쇼로 성장시킨 주역이라는 점에 주목했다고 밝혔다. 이전 경험을 살려 WCG를 글로벌 최고 이스포츠 페스티벌로 성장 시킬 수 있는 역량을 갖춘 적임자라고 판단한 것이 이번 영입 배경이라고 설명했다. .
앞으로 WCG는 이정준 대표와 서태건 대표의 공동대표 체제로 운영 되며, 각 대표의 전문성을 살려 이정준 대표는 글로벌 파트너사 협력 강화 및 스폰서십 등 대외협력 부문에 집중하고 서태건 대표는 WCG의 전반적인 기획과 대회 운영을 담당하게 된다.

이정준 대표는 “올해 6년만에 부활한 WCG가 시도했던 다양한 변화들에 전세계 많은 이스포츠팬들이 화답해 주셔서 WCG를 성공적으로 치러낼 수 있었다. 이에 서태건 대표의 합류로 내년에는 올해보다 한층 더 진화된 WCG를 선보일 수 있을 것”이라고 기대감을 나타냈다.
서태건 공동대표는 “지난 7월에 개최된 WCG가 세계를 향한 한국의 이스포츠 자존심을 다시 세워감과 동시에 기존 게임 중심의 이스포츠를 넘어 뉴호라이즌, 콘퍼런스, 코스프레 뮤직 페스티벌 등 게임과 문화 콘텐츠가 융합 된 스포츠 산업의 미래상을 성공적으로 제시하는 계기가 되었다.”라며, “앞으로 이정준 대표와 함께 WCG가 글로벌 최고의 이스포츠 페스티벌로 도약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밝혔다.

 

[경향게임스=이준수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