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이엇 게임즈, 발로란트 챔피언스 개요 공개
라이엇 게임즈, 발로란트 챔피언스 개요 공개
  • 박준수 기자
  • 승인 2021.03.30 09: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라이엇 게임즈는 3월 30일 2021년 발로란트 글로벌 대회인 챔피언스에 대한 세부 사항을 공개했다.
 

제공=라이엇 게임즈

발로란트 챔피언스는 전 세계 최고의 팀 16개가 모여 경합하는 발로란트 최고 권위의 대회로 출전하는 방법은 총 세 가지다.

챔피언스에 출전하는 11개 팀은 각 지역 대회인 챌린저스와 글로벌 대회인 마스터스를 통해 쌓은 서킷 포인트를 해당 지역에서 가장 많이 얻은 팀들로 구성된다. 하나의 지역으로 묶인 유럽과 중동, 아프리카(이하 EMEA)의 1위와 2위, 북미 1위와 2위, 브라질 1위와 2위, 동남아시아 1위와 2위, 라틴 아메리카와 한국, 일본의 각 지역 1위 등 총 11개 팀은 챔피언스 진출권을 획득한다.
 

제공=라이엇 게임즈

남은 5자리 중 4자리를 놓고 지역 단위가 아닌, 권역별 최종 선발전이 진행된다. 소속 지역에서 서킷 포인트가 부족해 챔피언스 진출권을 획득하지 못한 팀들은 확대된 지역의 팀들과 경합하는 권역별 최종 선발전에서 끝까지 살아남는 4팀이 챔피언스 티켓을 얻는다. 예를 들어 한국에서 1위를 하지 못하더라도, 아시아 태평양 권역으로 진행되는 최종 선발전에 참가해 다시 한번 기회를 노릴 수 있는 것.

구체적으로는 EMEA 지역 3위부터 10위까지 8개 팀 가운데 1위, 북미 3위부터 10위까지 8개 팀 중 1위, 브라질 3위~6위와 라틴 아메리카의 2위~5위를 합친 8개 팀 가운데 1위, 아시아 태평양으로 묶이는 동남아시아(3~4위), 한국(2~3위), 일본(2~3위)의 6개 팀 중 1위 팀, 총 4팀이 발로란트 챔피언스에 합류하게 된다.

나머지 1장의 챔피언스 직행 티켓은 발로란트 챔피언스 투어 스테이지3의 국제 대회인 마스터스에서 우승하는 팀에게 자동으로 주어진다.

한국의 경우 최소 한 팀부터 최다 세 팀까지 챔피언스에 출전할 수 있다. 발로란트 챔피언스 투어 마스터스 스테이지3에서 한국 팀이 우승을 차지해 직행하고, 동남아시아와 한국, 일본이 겨루는 최종 선발전에서 한국 팀이 살아남는다면, 한국 지역 누적 서킷 포인트 1위까지 포함해 세 팀이 챔피언스에 나설 수 있다.

발로란트 챔피언스 투어 마스터스 스테이지3 우승팀과 각 지역의 서킷 포인트 1, 2위 등 11개 팀, 지역별 최종 선발전을 통과한 4개 팀 등 총 16개 팀이 참가하는 발로란트 챔피언스는 12월에 열릴 예정이며 정확한 일정과 장소는 추후에 공개될 예정이다.

라이엇 게임즈는 “지난 1월 발표한 발로란트 e스포츠 계획의 최종 종착지인 발로란트 챔피언스까지 원활하게 진행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며 “5월 말 아이슬란드에서 열리는 발로란트 사상 첫 국제 대회인 챔피언스 투어 스테이지2 마스터스를 포함한 발로란트 e스포츠에 많은 관심 부탁드린다”라고 밝혔다.

 

[경향게임스=박준수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