크래프톤 업계 상위 수준 인센티브 지급, 4월 대규모 채용 예고
크래프톤 업계 상위 수준 인센티브 지급, 4월 대규모 채용 예고
  • 박건영 기자
  • 승인 2021.03.31 11: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크래프톤은 31일 중요 경영 방향인 ‘인재 중심 체계’의 일환으로 업계 상위 수준의 인센티브 지급을 실시했다고 밝혔다.
 

김창한 크래프톤 대표는 지난 2월 ‘제작의 명가’라는 비전을 달성하기 위한 방향성과 변화를 제시한 바 있다. 이를 위해 “인재에게 전폭적인 투자를 하고, 도전을 통해 구성원과 회사가 함께 성장할 수 있는 환경을 만드는데 집중한다”는 계획을 밝혔다. 이번 인센티브 지급도 ‘인재 중심 체계의 강화’라는 방향성에서 진행됐다는 설명이다.
이와 관련해 크래프톤은 지난 2020년 성과에 대한 보상으로 해외 거점 오피스 구성원들을 포함해 총 300억 원 규모의 인센티브를 지급했다고 밝혔다. 이 중 구)펍지 스튜디오 구성원들에게 집행된 인센티브는 개인별 연봉 대비 평균 30% 수준으로 지급됐다.

또한, 크래프톤은 2021년도 인센티브 제도를 대폭 개선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프로젝트의 성과에 따라 한도 없이 지급하는 개발 인센티브 운영 외에도 각 사업과 조직의 특성을 고려하여 보상 제도 전반을 새롭게 마련할 예정이다.
이는 조직의 성과에 기여도가 높은 구성원에게는 더 많은 인센티브를 차등 보상하는 것은 물론, 주식매수선택권(스톡옵션) 등의 장기 보상 제도도 확대 운영할 예정이다.
 

▲ 크래프톤 김창환 대표이사

한편, 크래프톤은 경쟁력 있는 우수 인재를 확보하고 인재 중심의 체계를 갖춰 나가기 위해 과감한 변화를 이어가고 있다.
지난 2월에 업계 최상위 수준의 기본급 정책을 발표한 바 있으며, 게임 제작 역량 강화를 위한 ‘PD 양성 프로그램’이 신설된다. 김창한 대표가 CPO로서 직접 프로그램을 지휘하고, 시니어 PD들도 코칭에 참여한다.
우수 인재 확보를 위한 대규모 채용도 오는 4월에 실시할 예정이다. 기존과 같이 각 프로젝트나 직군별 채용을 진행될 예정이며, 개발자 스스로가 참여하고 싶은 프로젝트에 지원하고, 직접 프로젝트나 팀을 구성할 수 있는 조직인 ’챌린저스실’을 신설, 채용 단계부터 우수 인재를 영입할 계획이다.

크래프톤 김창한 대표는 “2020년 한 해 동안 회사가 성과를 달성할 수 있도록 기여한 우수 인재들에게 감사와 존경의 마음을 전해주고 싶었다. 경쟁력 있는 인센티브 지급과 함께, 앞으로도 함께 도전하며 성취감과 보람을 가질 수 있도록 인재를 위한 제도적인 마련에 최선을 다할 것이다”라고 밝혔다.

 

[경향게임스=박건영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