네이버, 역량 있는 소셜게임 개발사 지원 나선다
네이버, 역량 있는 소셜게임 개발사 지원 나선다
  • 경향게임스
  • 승인 2012.04.18 16: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NHN(대표이사 사장 김상헌)의 No.1 검색포털 네이버가 국내 소셜게임 개발사와의 상생을 목적으로 개발사 지원 프로그램을 발표하는 ‘네이버 소셜게임, 파트너스 데이(Naver Social Game, Partner’s Day)’ 행사를 4월 18일(수), 서울 양재동 엘타워에서 개최했다.


‘네이버 소셜게임, 파트너스 데이’는 네이버가 소셜게임 개발사들을 대상으로 개발사 지원 전략과 프로그램을 공유하고자 마련된 오프라인 행사로 국내의 역량 있는 소셜게임 개발사들이 대거 참가했다. 향후 선정된 개발사들은 다양한 지원 혜택을 받음과 동시에 네이버가 운영하는 '네이버 소셜게임' 플랫폼을 통해 폭넓은 유저들에게 게임 콘텐츠를 제공할 수 있게 된다.


'네이버 소셜게임'은 네이버 내에서 이용자들이 웹 기반의 소셜 네트워크 게임(SNG)을 즐길 수 있는 플랫폼으로 향후 게임 콘텐츠 접근 편의성을 극대화하기 위해 유무선 연동을 통한 모바일 플랫폼으로도 확대 될 예정이다.


이날 행사를 통해 소개된 네이버의 소셜게임 개발사 지원프로그램은 ▶연간 10개 게임 타이틀에 대해 총 15억 규모의 자금을 지원하는 ‘프로젝트 파이낸스’(Project Finance) 프로그램 ▶입점 게임 대상 최대 5대까지 지원되는 ‘에코스퀘어 무상 서버지원’ 프로그램 ▶모바일 개발비 지원 프로그램 ▶ 우수 타이틀 선정 후 마케팅 혜택 제공하는 ‘이달의 게임’ 프로그램 ▶네이버 이용자의 게임기록, 소셜그래프 등 마케팅 툴 지원 프로그램 등이다.



특히 ‘프로젝트 파이낸스’ 프로그램과 함께 소개된 ‘PRE50+’ 프로그램이 개발사들의 큰 호응을 받았다. ‘PRE50+’는 게임 서비스 오픈 후 분기별 매출 성과에 따라 수익을 선지급하는 형태의 지원 프로그램으로 개발사들이 서비스 운영 단계에서 겪는 자금 문제를 해소할 수 있도록 고안된 네이버 만의 차별화된 프로그램이다. 
 
또한 ▶'네이버 소셜게임' 플랫폼의 모바일 연동 어플리케이션 프로그래밍 인터페이스(API(1)) ▶NHN 재팬 등 글로벌 네트워크를 활용한 마케팅 프로그램 등도 함께 제공함으로써 네이버 플랫폼을 통해 폭넓은 유저층 공략이 가능해져 시장 확대 효과를 볼 수 있다는 점도 차별화되는 부분이다.


NHN 네이버 2서비스 이람 본부장은 “이번 행사는 네이버의 차별화된 개발사 지원 프로그램을 공유하는 자리를 넘어 개발사와 NHN이 상생을 통해 유저들에게 양질의 콘텐츠를 제공하는 선순환 구조의 시작점이 될 것이다” 고 말하고 “NHN은 네이버와 개발사가 모두 윈-윈할 수 있는 실질적인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 이라고 밝혔다.



(1) API(Application Programming Interface, 어플1리케이션 프로그래밍 인터페이스)란 운영 프로그램에서 사용할 수 있도록 운영체제나 프로그래밍 언어, 혹은 서비스가 제공하는 기능을 외부에서 제어할 수 있게 만든 규약입니다. 개발사는 네이버가 제공하는 API를 통해 개발한 게임을 네이버 플랫폼에 손쉽게 탑재할 수 있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