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올레-드래곤 주식회사] 퍼즐과 TCG가 만난 또하나의 RPG
[KT올레-드래곤 주식회사] 퍼즐과 TCG가 만난 또하나의 RPG
  • 채성욱 기자
  • 승인 2014.04.02 10: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장 르 : TCG/퍼즐
● 무료/인앱결제


 

디지털프로그의 모바일 신작 ‘드래곤 주식회사’는 TCG장르의 수집, 육성 요소와 3매칭 퍼즐 방식을 차용한 독특한 게임이다.
왕국을 노리던 사악한 마법사는 왕국의 평화를 수호하던 기사단장에게 저주를 걸고, 왕가의 보물인 최강검을 빼앗아 달아난다. 이에 용맹한 용병들이 들고 일어나 사악한 마법사를 물리치고 왕국에 다시금 평화를 가져오기 위한 모험을 시작한다.
유저는 사악한 마법사에 맞서 400여종에 달하는 다양한 종류의 용병을 수집하며 성장한다. 보드 형식의 스테이지에 참여하여, 선택한 지역을 모험하는 동한 몬스터와 조우하거나, 돌발이벤트 등에 참여하게 된다. 이런 모험과 성장이라는 RPG적 요소뿐 아니라 특히 전투시 3매칭 퍼즐을 이용한 스킬 사용은 이 게임만의 가장 큰 매력이다.
2D의 아기자기한 일러스트와 간편한 조작성을 기반으로 다양한 연령층의 인기를 얻고 있으며, 대전시스템과 랭킹시스템, 특히 보스레이드 시스템 등은 성장과 퍼즐을 통한 전투의 재미를 극대화하는 요소이다.

[인터뷰] 디지털프로그 이진국 실장

“더욱 다양한 콘텐츠로 유저 성원에 보답하겠다”


 


문) 드래곤 주식회사는 어떤 게임인가
‘드래곤 주식회사’는 남녀노소 누구나 쉽게 즐길 수 있는 3매칭 퍼즐의 전투 방식과, 재미와 감동이 있는 스토리, 개성 넘치는 수백 가지의 화려한 용병 등 매력적인 요소로 가득 채운 액션퍼즐RPG다. 필드의 탐험과 전투를 통해 캐릭터와 용병들을 성장/육성시키는 RPG의 묘미와, 유저의 빠른 손놀림, 순발력을 필요로 하는 퍼즐, TCG에서 즐길 수 있었던 일러스트의 수집까지 두루 갖추고 있는 팔방미인 게임이라 할 수 있다.

문) 드래곤 주식회사의 차별점과 장점을 내세운다면
가장 큰 차별점은 고전 RPG에서 맛볼 수 있던 타일 방식의 맵 구성이다. 필드 곳곳에 있는 갈림길과 함정, 보물상자, 이벤트 몬스터 등, 다양한 트리거 장치가 준비되어 있기 때문에, 같은 맵이라 하더라도 갈림길의 선택에 따라 힘든 모험이 될 수도, 즐거운 여행이 될 수도 있다. 기존 RPG류의 앱게임에서는 접할 수 없었던 ‘모험’이라는 요소를 충분히 활용하였다.
또한, 3매칭 퍼즐이라는 익숙한 전투 방식을 채택하여 남녀노소 누구나 손쉽게 플레이 할 수 있으며, 유저의 컨트롤 실력에 따라 동일한 용병부대라도 전투력이 달라지기 때문에 유저중심의 RPG게임이라 할 수 있다.

 

문) 론칭 이후 유저들의 반응은 어떠한가
최근 서바이벌 보상 업데이트 이후 내부에서도 놀랄 만큼 게임 만족도가 상승했다. 유저의 수와 동접자 수도 꾸준히 증가하고 있는 상태이며, 얼마 전 진행했던 유저 설문과 통계에서도 10대부터 30대까지의 모든 연령층으로부터 긍정적인 반응을 얻었기에 내심 기뻐하고 있다. 드래곤 주식회사를 플레이 해주시는 모든 유저 분들께 진심으로 깊은 감사를 드린다.

문) 향후 업데이트(이벤트) 계획은
앞서 언급한 유저 설문 내용을 취합하여 ‘드래곤 주식회사’에 필요한 부분을 보완할 예정이다. 가장 많은 요청이 있었던 스토리 모드 확장은 개발팀 내부에서도 충분히 인지를 하고 있던 상황이다. 스토리 모드의 추가 및 UI의 편리성, 그리고 헤비유저들을 위한 색다른 콘텐츠를 준비하고 있다. 정확한 예정일은 말씀드릴 수 없으나, 빠른 시일 내로 선보일 수 있을 것이다.

문) 유저들에게 전하고 싶은 메시지는
‘드래곤 주식회사’에 보여주신 뜨거운 성원에 너무나 감사드린다. 우리 개발팀은 현재에 안주하지 않고, 더욱 더 재미있고 완성도 높은 콘텐츠로서 보답을 드리기 위해 불철주야 머리를 싸매고 있다. ‘드래곤 주식회사’는 이제 막 첫걸음을 내디딘 게임이며, 앞으로 나갈 길이 멀고도 창창하기 때문에, 유저분들에게 큰 기대와 성원을 부탁드린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